[Netflix] Up In The Air (2009)



올 해, NETFLIX가 유난히 일본 애니메이션만 들여와서
영화나 미드를 보는 횟수가 줄었다.
그나마 잘 보던 Good wife도 한국에서는 볼 수 없구
그러다 우연히 알게 된 영화가 「인 디 에어UP IN THE AIR (2009)」


Google : Up In The Air



로튼 토마토Rotten Tomatoes 토마토 미터 점수가 무려 91%
(100%에 가까울수록 호평)
남에게 추천 해 줄 정도로 인상 깊었던 영화는, ‘터미널Terminal‘이었는데
오랜만에 그 정도로 인상 깊었던 영화였다.

주인공이 조지클루니여서, 보면서 네스프레소가 생각났다.



아래는 개인적으로 고민하게 되던 대사
(넷플릭스는 화면 캡처를 제대로 막아놨다. 자막만 캡쳐 가능)

나탈리: 잠잘 때 아무도 옆에 있어주지 않아도 괜찮구요
나탈리: 근데 (현실에) 안주하는 건 참을 수가 없어요


알렉스: 아직 젊어서 그래요
알렉스: 안주하는 게 실패처럼 보이겠죠
알렉스: 하지만, 당신에게 어울리는 사람을 만나면
알렉스: (스스로) 안주하고 있다고 느껴지지 않을거에요


프로걱정러에 은근히 겁도 많은 편이라,
늘 뭔가를 해야 한다는 생각에 시달리곤 했다.
사실 준비를 하는 도중에도 안정감을 느껴본 적이 없었던 거 같다.
그건 막상 일을 했어도 마찬가지였고

그냥 천성인가보다 했는데, 최근에 여러 일을 겪어 오면서
일이랑 Feel like Settling(대체할 단어가 생각이 나질 않는다)은 별개 아닐까 싶은….(생략)




+아래는 영화 「터미널Terminal (2004)」,
감독은 스티븐 스필버그Steven Allan Spielberg , 주인공은 톰 행크스Tom Hanks다.
무겁지 않고 감동도 있으면서, 소재도 독특하니까 여유가 있을 때 보면 좋다.

Google : Terminal





답글 남기기

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:

WordPress.com 로고

WordPress.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Google photo

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Twitter 사진

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Facebook 사진

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%s에 연결하는 중